본문 바로가기

센터소식

평화만들기에 힘을 모아 주시기 바랍니다. 해군기지 문제가 어려운 상황에 있습니다. 평화의 섬 제주에 전쟁반대, 평화구축을 염원하는 제주도민들과는 전혀 다른 판의 상황이 전개되고 있습니다. 도민들의 염원을 묵살하는 해군과 현 정부 그리고 무기력한 제주도정에 의해 강행되고 있습니다. 이 땅 제주도에서 강행되고 있는 이렇듯 우울한 현실을 막아내기 위해선 제주도민들의 평화염원을 모아 열정적으로 실천을 해야만 할 상황입니다. 그래서 3월4일 오후 7시 제주시청에서 평화의 소중함을 확인하고 평화의.. 더보기
‘100인 100일 순례’ 대장정에 함께했습니다. 지난 3월 1일 제주4.3평화공원에서 출발하는 첫 걸음이기도 합니다. 이번 순례에는 제주출신 도법 스님도 함께했습니다. 이날 출발에 앞서 제주4·3평화공원 위령제단 앞 추모승화광장에서 100배 절명상과 기원의식을 가졌습니다. 2시부터 시작된 기원의식에는 도법스님, 권순용 순례단장, 생명평화결사 운영위원장인 김경일 신부를 비롯해 장정언 제주4·3평화재단 이사장, 고희범 제주포럼C 이사장, 임문철 신부, 저희 센터 운영위원이신 이정훈 목사님께서도.. 더보기
도의회는 해군기지 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나설것을 촉구하는 1인 시위합니다 오늘(1.24) 오전 8시부터 제주평화인권센터를 시작으로 제주군사기지 저지와 평화의 실현을 위한 범대위가 해군기지 문제해결을 촉구하는 1인시위에 돌입했습니다.   이번 1인 시위는 제주해군기지 건설과 관련해 해군이 강정 중덕해안에 공사를 시도하는 등 논란이 지속되고 있데도 도의는 아무런 대책을 세우지 못하고 있을 뿐만아니라 지난 10일 절대보전지역 해제 동의안 취소 의결 등을 묻는 공개질의서를 도의회에 전달했지만, 도의회는 변명으로 일관하.. 더보기
해군 공사로 강정 중덕해안가 파괴 [강정 고권일 선생님 1월 20일 상황 요약] 오늘 11시경 중덕바닷가를 찾았을때 이미 포크레인 한대로 작업중. 포크레인을 멈추게하고 공사를 못하게 하자 삼성공사관계자들이 바닷가로 내려옴. "모든 허가를 다 받아서 하는 공사인데 왜 막느냐" 하며 되레 우리에게 따짐. "이번주 월요일에 서귀포시로부터 농지전용토지 형질변경도 승인 받았고 절대보전지역 해제에따른 소송도 1차에서는 이겼다. 공유수면 매립또한 승인되었는데 막는 이유가 뭔가" 우리의 .. 더보기
전국인권활동가대회에 참가자 받습니다. 9회 전국인권활동가대회 "아홉수&엔 쉬는시간" 인권활동가 여러분, 그 동안 열심히 걸어오셨습니다. 이제는 잠시 걸음을 멈추고 바짝 세워두었던 당신의 뿔도 숨을 고를 때입니다. 그리고 아홉 번째 전국인권활동가대회에서 잠시 쉬어갑시다. 쉼(休)은 우리에게 다시 걸어갈 힘을, 우리의 뿔을 갈고 닦을 힘을 줄 것이니까요. 함께쉼(同休)은 우리에게 삶을 연대하는 기쁨을 줄 것이니까요.  “아홉수&엔 쉬는시간”에서 몸도 마음도 건강한 .. 더보기
15일(토)오후3시 평화의 물결을 만들자 해군기지없는 제주를 만들고자 합니다. 15일 오후 3시 제주시청에서 평화의 물결을 만들고자합니다. 주변에 평화를 사랑하는 이들과 제주에 자연을 지키고자 하는 이들과 우리의 자녀들에게 총보다 평화를 남겨주고자하는 이들이 모여 평화의 물결을 일으키기를 소망합니다. 해군기지 없는 제주평화대회 일시 : 2011년 1월 15일 오후3시 장소 : 제주시청 조형물 앞   프로그램 1부 : 길트기/공연 : 사회주의밴드/대회사&nbs.. 더보기
제주지역 인권기본조례 추진 논의가 본격화되었다 지난 12월 16일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열렸던 『세계인권선언 62주년 기념토론회』“평화의 섬과 인권 패러다임의 모색;인권조례를 중심으로”에서 제주지역 인권조례 제정에 대한 논의가 본격적으로 이루어지는 계가 되었다. 이번 토론회는 제주지역인권단체연ㄱ석회의와 광주인권사무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제주평화인권센터가 주관해 당사자 인권단체(여성단체, 장애인단체, 이주민단체, 청소년단체 등)에서 참여하여 보다 실직적인 논의가 되었다. 특히 .. 더보기
해군기지 저지를 위해 강정천막농성 돌입합니다.   제주군사기지 저지와 평화의섬 실현을 위한 범도민대책위는 천주교 제주교구 평화의섬특별위원회와 평화를 위한 그리스도모임과 함께 12월 17일 오후 2시에 강정 해구기지 건설 현장에서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농성에 돌입합니다.   그돌안 왜곡된 군사안보 논리와 거대한 공권력을 앞세운 군사기지의 시도 앞에서는 제주의 미래를 걱정하는 수많은 목소리도, 주민들의 눈물겨운 투쟁도, 사법정의에 기댄 절박한 호소도, 그 어떤 것도 소용이 없었습.. 더보기